르호봇 비즈니스 인큐베이터, 35억 추가 투자유치

3d1eccf0-bcb1-4ad0-8e56-a7403ebfa512

비즈니스 센터 전문기업이자 민간 창업보육기관인 ㈜르호봇 비즈니스 인큐베이터(대표 목영두, 이하 르호봇)가 지난해에 이어 35억을 추가로 유치했다.

르호봇은 이번 자금 유치를 통하여 국내 전략적 거점에 추가로 비즈니스센터를 건립하고, 글로벌 센터 설립을 통해 국내 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도우며, 소기업을 지원하는 플랫폼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유치를 계기로 르호봇은 기존에 운영하던 멤버십 서비스를 확충해 나갈 예정이다. 이를 위해 멤버십 이용자 간 커뮤니케이션을 활성화하는 기능과 회의실 예약 등이 가능하도록 웹페이지와 어플리케이션을 개발 중이다.

또한, 기존 르호봇 입주 고객을 대상으로 진행하던 지원 서비스의 범위를 확장해 모든 창업자가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도 구상하고 있으며, 올해부터 구체화된 ‘르호봇 인큐베이팅 브릿지 프로그램’도 내년부터 지원이 확장된다. 지난 11월 선발된 1기 팀들은 현재 인큐베이팅을 통해 아이디어 구체화 및 BM 개발에 돌입했다.

내년부터는 글로벌 창업공간으로 입지를 다지기 위해 해외 사업 확장에 전력한다. 내년 3월경 구축예정인 중국과 베트남에 글로벌 창업 인큐베이팅 센터가 그 첫발이 될 예정이다.

르호봇과 유사한 해외 사례로 미국의 유명 사무실 공유업체인 위워크(wework)가 있다. 위워크는 르호봇과 유사한 비즈니스 모델로 올해 4천억 원을 투자받고 기업가치 11조 원으로 평가받고 있다.

르호봇 목영두 대표는 “공간공유 비즈니스뿐만 아니라 인큐베이터 및 비즈니스 플랫폼 등 다양하게 진화하는 르호봇의 가능성을 높게 평가 받은 것 같다”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르호봇은 한국의 창업 생태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도록 스타트업 지원 사업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About

손 요한
기자 / 제 눈에 스타트업 관계자들은 연예인입니다. 연예인을 따르는 사생팬처럼 스타트업의 오늘을 기록합니다. 가끔 서비스 리뷰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