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권대장·배민프레시, 직장인 ‘삼시세끼’ 시장 공략

unnamed

B2B 분야와 신선식품 정기배송 분야 두 푸드테크 서비스가 직장인의 ‘삼시세끼’ 식사 시장 공략을 위해 연합전선을 구축했다.

국내 최초의 기업용 모바일 식권 서비스 식권대장을 운영하는 벤디스(대표 조정호)는 배달의민족의 신선식품 정기배송 서비스 배민프레시(대표 조성우)와 B2B 푸드테크 시장 확대 및 사업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B2B 고객 및 매출 확대 등 실질적인 비즈니스 시너지를 창출하는 한편, 기업복지와 푸드테크를 연계한 신규 시장을 발굴하고 선점하는 것이 이번 협약의 목표다.

이를 위해 양사는 공동 마케팅과 크로스 세일즈를 전개하는 등 각사의 비즈니스 자원을 적극적으로 공유하기로 했다. 또한 벤디스의 솔루션 개발 및 B2B 아웃소싱 역량과 배민프레시의B2B 정기배송 사업 역량, 그리고 식권대장과 배민프레시의 사용자 기반을 결합한 새로운 B2B 및B2E(Business To Employee·기업과 임직원간 거래) 사업모델을 공동 구축하는 등 전방위적으로 협력한다는 계획이다.

조정호 벤디스 대표는 “국내 최초의 기업용 모바일 식권 서비스인 식권대장이 세상에 없던 새로운 시장을 만들고 선점했듯이, 배민프레시와의 협업을 통해 B2B 푸드테크 시장을 새롭게 개척하고 리드해나갈 것”이라면서, “식권대장이 B2B 서비스를 넘어 B2E 서비스 모델로까지 확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조성우 배민프레시 대표는 “배민프레시가 자체 보유하고 있는 수도권 신선 물류 시스템과 식권대장의 B2B 고객사 및 직장인 사용자 기반을 창의적으로 결합하면, 전혀 새로운 기업용 서비스 모델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한 후, “기업복지와 푸드테크가 만나는 지점에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About

Platum
스타트업 미디어 "플래텀(platum)"은 인터넷, 소셜, 모바일 분야에서 새롭게 등장하고 다양하게 변화하는 비즈니스들과 트랜드를 소개하며, 한국의 스타트업 소식을 중국으로 전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스타트업의 도전과 도약을 후원하는 미디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