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간관리 솔루션 스타트업 ‘데이투라이프’, 500스타트업으로부터 투자 유치

cats

모바일 시간관리 솔루션 스타트업 데이투라이프(Day2Life)가 미국 실리콘밸리의 대표적인 벤처캐피탈이자 액셀러레이터인 500스타트업으로부터 20만달러(한화 2억 4천만 원)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데이투라이프는 모바일시간관리 솔루션 개발사로 ‘준(JUNE)‘이라는 모바일 다이어리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준은 모바일-온리 사용자들에게 최적화된 모바일 다이어리로 일정, 할일, 메모와 같은 다양한 형태의 계획을 손쉽게 열람, 추가, 편집할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다. 준은 2014년에 아이폰, 안드로이드 마켓에 런칭한 이후 23만 다운로드에 15만 월간 순방문자수(MAU)를 기록하고 있다.

이번 투자를 진행한 팀채 500 스타트업 파트너는 “데이투라이프의 준은 런칭 후 앱스토어에서 6개월간 생산성 부문 TOP순위를 유지하면서도 기존 사용자들로부터 높은 만족도를 보여주고 있다. 이런 경험을 바탕으로 데이투라이프가 글로벌 유저들이 사용할 수 있고 좋아할 만한 제품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는 확신이 들었다”고 투자배경을 설명했다.

박원일 데이투라이프 대표는 “한국시장 검증을 바탕으로 준의 미국진출을 본격화하고, 수익화를 위한 계획을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데이투라이프는 투자유치와 더불어 2016년 500스타트업의 현지 엑셀러레이터 프로그램에도 참가하게 된다.

About

손 요한
기자 / 제 눈에 스타트업 관계자들은 연예인입니다. 연예인을 따르는 사생팬처럼 스타트업의 오늘을 기록합니다. 가끔 서비스 리뷰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