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퍼니 빌더 ‘퓨처플레이’, 네이버-LG전자-SK플레닛으로부터 30억 규모 투자유치

d191bba4-c0ed-4680-83ce-0c8756f51b52

컴퍼니 빌더를 표방하는 퓨처플레이가 네이버와 LG전자, SK플래닛으로부터 3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국내 대기업과 스타트업 투자사가 손을 잡은 이례적인 사례다.

이번 투자에 참여한 기업과 퓨처플레이는 스타트업 발굴 및 투자·인수, 특허 개발을 포함한 연구개발 협력, 관련 스타트업과의 사업 제휴 등 지속적인 교류 등을 협력할 방침이다.

류중희 퓨처플레이 대표는 “퓨처플레이의 기술 중심 스타트업에 대한 이해와 파트너들의 창업 및 엑시트(자금회수) 경험 그리고 지난 2년간 투자한 국내외 포트폴리오 스타트업들과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금번 투자한 3사와 긴밀히 협력하여 새로운 스타트업-대기업간 상생 협력 모델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투자에 참여한 대기업들 또한 초기에 각 사의 미래 사업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스타트업과 손잡아 기존 사업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새로운 성장 동력을 적극적으로 탐색하는 데 의의를 두고 있다고 전했다.

About

손 요한
기자 / 제 눈에 스타트업 관계자들은 연예인입니다. 연예인을 따르는 사생팬처럼 스타트업의 오늘을 기록합니다. 가끔 서비스 리뷰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