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IoT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지원

SONY DSC

LG유플러스는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와 공동 주최한 ‘IoT 스타트업 글로벌 육성 프로그램’ 에서 최종 수상한 우수 스타트업에 MWC 2016 참관 및 중국 심천 창업생태계 탐방 등 글로벌 진출을 위한 다양한 기회를 제공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글로벌 진출 지원은 지난 12월 진행한 ‘IoT 스타트업 글로벌 육성 프로그램’ 데모데이에서 최종 수상한 지오라인(대상), ㈜한국플랜트관리(최우수상), 소티스(최우수상), 충북곤충연구소(우수상), 아키드로우(우수상), 핑거터치(우수상) 등 6개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한다.

LG유플러스의 파트너사인 ‘노키아’는 대상 및 최우수상을 수상한 3개 스타트업에 ‘노키아상’도 수여했으며, 해당 스타트업이 글로벌 안목을 향상 시킬 수 있도록 오는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하는 ‘MWC 2016’ 참관 기회를 제공한다.

또 6개 스타트업 모두 파트너사 ‘화웨이’의 지원을 통해 오는 3월 중 중국 창업 생태계 탐방을 가게 된다. 중국 심천에 위치한 화웨이 본사 방문을 비롯 현지 스타트업 관련 탐방을 진행한다.

특히 현지에서 벤처캐피탈(VC)과의 미팅을 주선, IoT 스타트업들이 실제로 글로벌 투자유치 및 진출 기회를 얻을 수 있는 자리도 마련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IoT 스타트업 글로벌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선정된 우수 IoT 스타트업에 기술개발 지원 및 전문가 멘토링, IoT 인증센터 등의 개발 환경도 지원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LG유플러스의 다양한 프로젝트팀과 함께 공동 사업화를 추진하고 있다.

LG유플러스 권준혁 인더스트리얼(Industrial) IoT사업담당 상무는 “IoT 스타트업 글로벌 육성 프로그램에서 발굴한 스타트업들이 국내 시장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우수한 역량을 발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IoT 스타트업들을 지원하고, 다양한 협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IoT 스타트업 글로벌 육성 프로그램’은 LG유플러스와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가 비즈니스 혁신, 산업 혁신, 사회적 혁신 분야 등에서 글로벌 진출이 가능한 비즈니스를 발굴하고, 육성 및 지원하고자 지난 해 진행한 프로그램이다.

About

Platum
스타트업 미디어 "플래텀(platum)"은 인터넷, 소셜, 모바일 분야에서 새롭게 등장하고 다양하게 변화하는 비즈니스들과 트랜드를 소개하며, 한국의 스타트업 소식을 중국으로 전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스타트업의 도전과 도약을 후원하는 미디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