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모바일 내비게이션 ‘카카오내비’ 출시

d7de1e74-3424-42fc-87b9-512e817bcfd0

카카오(대표 임지훈)는 오늘 모바일 내비게이션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카카오내비를 선보인다 밝혔다김기사의 전면 업그레이드를 통해 선보이는 카카오내비는 앱을 설치하지 않은 사람도 공유된 목적지로 길안내를 받을 수 있는 공유형 내비게이션 서비스다김기사의 벌집 UI, 크라우드 소싱 방식의 교통정보 수집 등 독자적 내비게이션 기술에 카카오의 노하우를 접목했다는 설명이다.

카카오내비는 특정 위치만 공유할 수 있었던 기존 서비스에 반해 현 위치와 목적지예상 소요시간을 한 번에 카톡으로 공유할 수 있다목적지를 공유 받은 친구는 별도로 카카오내비를 다운받지 않아도 바로 길안내를 받을 수 있다국내 내비게이션 서비스 중 유일하게 웹 기반 길안내를 제공하기 때문이다여러 장소를 한 번에 공유하고 싶을 때는 태그 공유를 사용하면 된다벌집에 저장해 둔 장소에 태그를 달아놓으면 태그 공유를 통해 수십 개의 장소도 한 번에 공유할 수 있다.

또한카카오내비는 전면적인 디자인 개편을 통해 세련되고 친근한 느낌을 완성했다주행 화면의 경로 안내 영역은 도로의 교통표지판과 동일하게 파란색을 사용해 실제 운전 환경을 재현했고앱에 사용된 색깔을 제한하여 눈의 피로도와 눈부심을 줄였다.

장소 상세 화면은 팝업 형태로 키워서 사용성을 높였다목적지까지의 거리와 위치영업시간이나 휴무일 등 운전자가 출발 전 필요한 정보와 기능을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빠른길안내무료도로큰길우선 등 선호하는 경로 유형도 선택하고 미리 확인할 수 있다장소 저장이나 전화 걸기 등의 기능은 직관적인 버튼을 배치하여 운전 환경에서의 사용을 대비했다. 

김기사의 강점 중 하나인 다양한 음성 안내는 카카오내비에서도 확대 제공한다사투리 버전연예인 버전뽀로로 같은 어린이를 위한 캐릭터 버전 등 총 18개의 음성 길안내를 모두 무료로 제공한다.

마지막으로 카카오내비는 출시에 맞춰 1,400여 개의 갈림길 교통정보 처리를 고도화해 더 정확한 교통량 정보와 도착 예정 시간을 안내할 수 있도록 하였다갈림길 구간에서의 평균 속도는 직진 구간에서의 평균 속도 대비 두 배 이상 느릴 수 있다는 점을 교통량 및 소요 시간 계산 알고리즘에 적용한 것이다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하루 150만 사용자가 기존 대비 더 정확한 교통 정보를 안내받게 된다.

이에 앞서 김기사는 카카오 인수 이후 지속적인 서버 증대와 시스템 업그레이드대용량 데이터 처리 방식 고도화를 통해 서비스의 수준을 높였다일반 이용자와 더불어 전국 21만 명의 카카오택시 기사 회원이 보내는 데이터를 통해 24시간 차량 흐름을 분석하고이를 기반으로 이용자에게 다시 1분 단위의 실시간 빠른길 안내를 제공하며 그 정확도를 높였다.

박종환 카카오내비팀장은 김기사가 카카오와 함께해서 더욱 강력해졌다카카오내비를 통해 남녀노소 전국민 모두가 더 편하고 즐거운 운전 경험을 누릴 수 있길 바란다며 향후 카카오택시 외에도 많은 서비스에 카카오내비를 접목하여 이용자에게 큰 편의를 제공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카카오는 지난해 5김기사를 서비스하는 록앤올의 지분 100%를 인수하고카카오가 추진하는 O2O 서비스와의 효율적인 협업을 위해 올해 1월 국내 사업을 양도받았다카카오는 앞으로도 국내 유망 벤처에 적극 투자인수하며 생태계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About

Platum
스타트업 미디어 "플래텀(platum)"은 인터넷, 소셜, 모바일 분야에서 새롭게 등장하고 다양하게 변화하는 비즈니스들과 트랜드를 소개하며, 한국의 스타트업 소식을 중국으로 전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스타트업의 도전과 도약을 후원하는 미디어입니다.